피아니스트 송근영의 17번째 앨범 "Gift" 발매 (2021.11.25)

 피아니스트 송근영의 17번째 힐링 피아노 선물 "Gift"



*Written by : Pianist Keunyoung Song(송근영)

프라하 생명나무 교회(Praha Life Tree Church) 곽용화 목사님으로부터 "선물"이라는 타이틀로 연주곡을 하나 작곡해 줄 수 있겠냐는 부탁을 받게 되었습니다. 흔쾌히 승낙을 하고 집에 돌아와 피아노 앞에 앉았습니다. 선물이 무엇인지 곰곰히 생각해 봤습니다. 로또나 잭팟이 터지는 것이나 유튜브에 올린 내 영상 하나가 떡상하여 구독자가 갑자기 몇 만 명이 되는 것 같이 큰 한 방이 있는 선물이 사실 우리 인생에 몇 번이나 있겠어요? 저는 그런 선물 말고 우리 인생에서 흔히 발견할 수 있는 작고 소소한 선물을 피아노 멜로디로 표현을 하고 싶었습니다. 마치 머리속에서 인생이라는 영화필름이 지나가며 그 안에 미처 몰랐던 소소한 선물들이 보이는 듯한 기분이 들게 곡을 만들어 봤습니다.

나무에는 나무테가 있듯이 인생에는 길고 짧은 마디들이 있는 것 같습니다. 그 마디들을 가만히 추억해 보면 물론 힘든 기억들도 있지만, 그래도 잘 살아왔다는 안도감과 대견함이 조금은 자리잡고 있는 것 같습니다.
 
끊임 없는 불확실성과 끊임 없이 변화하는 소용돌이 속에 살고 있는 우리지만 그래도 단 하나의 절대 진리이신 그 분을 아는 것 자체가 얼마나 큰 선물인지요. 하지만 그 첫사랑도 시간이 지나면 조금씩 잊혀지지만 그래도 한 번 받은 그 선물이 어디 가나요? 우리 인생 전반에 걸쳐서 인생의 마디 마디 마다 함께 하고 계심을 담담하고 소소하게 느끼며 감사를 표현하는 삶이 우리가 받은 선물에 대한 도리가 아닌가 생각합니다.

선물은 기분 좋은 것이지요. 그래서 곡도 메이저 분위기의 곡으로 산뜻하게 꾸며봤습니다. 우리가 살면서 받았던 크고 작은 선물들을 기억하며 이 곡을 들어주셨으면 좋겠습니다.

*앨범소개(Album Introduction)
 힐링 감성 피아니스트 송근영의 17번째 피아노 선물 "Gift" 우리가 살고 있는 세상은 크고 작은 선물들로 가득한 것 같다. 기쁠 때도 있고 슬플 때도 있지만 이 삶 자체가 선물이라는 것을 이 곡을 통해서 그는 전하고 있다. 특히 위로부터의 선물, 내 안으로부터의 선물에 대해 이 곡을 들으면서 떠올렸으면 좋겠다. 

Pianist Keunyoung Song comes back with his 17th music gift Life is full of small and big gifts. Especially, he tried to express the gifts that come from above and within. 
As always, he hopes that this album would melt away the daily struggles and hardships by listening to his warm piano music. 

*”Gift” track info
1.Gift 

*Credit
Produced by : 송근영(Keunyoung Song), Embrace Music(임브레이스 뮤직) 
Piano, arranged, recorded by: 송근영(Keunyoung Song) 
Mixed, mastered by : 송근영(Keunyoung Song)
Illustrated by : 송근영(Keunyoung Song)

-피아니스트 송근영의 영상 보기(Keunyoung Song’s videos)

-피아니스트 송근영의 악보 구입(Keunyoung Song’s Sheet Music)

-피아니스트 송근영의 음원 듣기(Keunyoung Song’s piano album)
*그 외 엠넷, 벅스, 지니, 소리바다 등 국내 전 음원사이트에서 들으실 수 있습니다.
피아니스트 송근영의 17번째 앨범 "Gift" 발매 (2021.11.25) 피아니스트 송근영의 17번째 앨범 "Gift" 발매 (2021.11.25) Reviewed by Keunyoung Song on 12:34 AM Rating: 5

No comments:

Powered by Blogger.